베스트 클리닉 - 광동한방병원
본문바로가기 주요메뉴바로가기

베스트 클리닉

[여성·오행센터] 100년만의 무더위 , 건강한 한방으로 여름나기

  • 작성일 : 2005.07.20

100년만의 무더위가 올 것으로 전망되면서 백화점과 할인점의 여름 가전이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 특히 이달들어 25도를 넘나드는 날씨를 보이면서 할인매장의 영업시간은 예년보다 빨리 영업시간을 연장하고 있다고 한다. 여름에는 낮시간이 밤보다 길어 활동량은 증가하지만 무더위로 식욕은 저하되고 땀을 많이 흘리게 될 뿐만 아니라 생활이 불규칙해지기 쉬우므로 전신피로와 무력감에 시달리게 된다. 또 피부 노출이 많아지므로 햇빛과 각종 해충의 공격에도 무방비 상태가 된다. 게다가 덥고 축축한 날씨에는 각종 병균이 자라기 쉬우므로 배탈이 잘나고 염증이 잘 생기는 때이기도 하다. 그만큼 여름에는 건강유지를 위해 어느 계절보다도 각별한 주의와 노력이 필요하게 된다.

 

한의학으로 건강한 여름나기를 알아본다. 사람도 자연속의 존재이므로 봄의 싹틈, 여름의 무성함, 가을의 거둠, 겨울의 저장함의 기운에 맞추어 살아가야 건강을 유지할 수 있다. 여름의 뜨거운 햇살이 곡식을 잘 여물게 하듯, 적당한 여름의 열기를 쬐어야 사람이 영글어가는 것인데, 예전에는 여름에 생기는 병이 더위를 많이 먹어서 생겼다면 요즘에는 과도한 냉방으로 인한 병이 늘어가고 있다. 만일 더운 날 일을 많이 해서 더위를 먹으면 머리도 아프고, 입맛도 없고, 몸에 열이 나면서 갈증이 자꾸 나고, 땀이 비 오듯 흐르며, 움직일 기운이 하나도 없다면, 이것은 더위에 기를 상한 것이다. 이런 경우 인삼이 들어가는 생맥산이나 청서익기탕이 좋으며, 특히 생맥산은 인삼, 오미자, 맥문동을 각 20g 씩 물 2리터에 넣고 약한 불로 달여 냉장고에 넣어두고 물 대신 수시로 마시면 간편하게 여름철 원기회복을 돕는다. 그러나 빵빵한 냉방과 냉음료로 냉방병이 생기면, 이는 한방에서 “서감증(暑感證)”이라 하는데, 머리가 아프고 한기(寒氣)가 들며, 몸이 오그라들고 머리가 아프고, 뼈마디가 쑤시며 가슴이 갑갑하고, 몸이 뜨끈뜨끈하면서 땀이 나지 않는 증상이 생기며 복통, 구토, 설사가 나기도 한다. 이는 엄연한 계절은 여름인데 살고 있는 환경은 겨울처럼 해 놓으니 몸의 기운은 여름이라 밖으로 퍼져 나가려는데 추운 바깥 온도 때문에 나가지 못하고 안으로 열이 차는 것이다.

 

이런 사람들은 곽향정기산(藿香正氣散), 이향산(二香散)으로 조리해야 하며 가끔은 에어컨을 꺼주고, 차가운 물로 입을 헹구어내기만 하고 마시지 않으면, 여름에 속을 상할 우려가 없다. 여름철은 속은 차고 겉은 열하므로 지나치게 찬 음식을 많이 먹으면 쉽게 배탈이 나고, 설사 등 수인성 전염병에 걸리기 쉬우므로 속을 따뜻하게 하는 음식을 섭취하고 또한 단백질과 비타민등이 많은 보양식품을 먹는 것이 좋다.

 

닭고기:닭고기는 성질이 따뜻하고 무독하여 소갈이나, 소변빈삭, 설사 등을 치료하고 내장의 정수를 보충해주고 양기를 북돋아주며 소장을 따뜻하게 하는 효능이 있다. 또한 삼계탕에 들어가는 인삼이나 황기는 여름철에 땀의 배설이 지나쳐 기운이 처질때 기운을 나게 하고 특히 황기는 땀분비를 조절하는 역할을 하고 있어 여름철에 많이 사용하고 있다.

 

개고기:개고기는 구육(狗肉)이라 하여 그 성질이 따뜻하며 비위를 보하고 허리와 무릎을 따뜻하게 하며 기력을 보강해 주며 배꼽이하의 부분인 하초를 튼튼하게 해주고 양기를 건장하게 만들고 혈맥도 튼튼하게 해 준다. 또한 개고기는 체내흡수가 다른 육류보다 용이하여 비위가 냉하여 여름철이면 쉽게 체하거나 설사를 자주하는 소음인에게 좋다. 다만 지나친 개고기 섭위는 오히려 신체를 열하게 하여 노년에 눈이 침침해지는 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며, 평소 열이 많은 사람은 삼가는 것이 좋다.

 

제호탕:매실 600g, 초과 40g, 사인, 백단향 각각 20g을 가루내어 꿀 3000g에 넣고 약간 끓인 다음 고루 저어서 자기(磁器)에 담아두고 찬물에 타먹으면 여름철 갈증 해소에 좋다. 매일 아침 따뜻한 물로 샤워를 하면 더위에 적응하는 좋은 방법이 된다. 가벼운 운동을 늦은 해질 무렵 하루 20-30분씩 꾸준히 하면 더위로 인한 스트레스와 불면증을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된다.

 

여름철 운동으로는 맨손 체조를 하루 1-2회 실시하고 본인의 신체적 조건과 여가시간에 맞춰 지구력 운동을 1주일에 2-3회 정도 실시한다. 지구력을 키우는 운동에는 수영, 빨리 걷기, 등산, 배드민턴 등이 있으며 처음에는 약하게 하다가 날짜가 지날수록 조금씩 강도를 높여나가는 것이 좋다.

 

도움말 = 광동한방병원 최우정 원장


진료 안내

02) 2222.4888

* 내원 전, [진료시간 자세히보기]를 통해
  각 진료과의 진료 시간표를 확인한 후에
  내원해주시기 바랍니다.

간편 상담 예약

d41d8cd98f붉은색 글씨를 차례로 입력해주세요.

[자세히 보기]
[ 자세히 보기 ]

빠른상담

d41d8cd98f붉은색 글씨를 차례로 입력해주세요.

자세히 보기

TOP